道, 유료 공영주차장 36개소 주차요금 50% 감면 추진
상태바
道, 유료 공영주차장 36개소 주차요금 50% 감면 추진
  • 승인 2020.02.12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침체 따른 도민 부담 경감 조치…최초 무료주차 30분→1시간 확대
4월 도입 예정된 버스전용차로 통행 1차위반 시 과태료부과 계획 유보

 제주특별자치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WHO 공식명칭 ‘COVID-19’) 사태로 인한 급격한 경제침체와 도민부담 경감을 위해 2월 12일부터 3월 31일까지 직영 유료 공영주차장 36개소에 대한 요금 감면을 시행한다.

 아울러 버스전용차로 교통 위반 시 1차 경고 없이 바로 과태료를 부과하는 징수강화 계획도 일시적으로 유보한다.

 우선, 도는 제주특별자치도 주차장 설치 및 관리조례 제5조에 근거해 현행 주차요금의 50%를 한시적으로 감면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최초 무료주차 시간이 현행 30분에서 1시간까지로 확대된다. 기본요금은 500원이며 이후 15분 초과 시마다 250원씩의 요금이 추가될 예정이다.

 1일 주차 요금은 동 지역인 경우 1만원에서 5,000원으로, 읍면 지역에서는 8,000원에서 4,000원으로 감면된다. 현재 50% 감면 대상인 경형, 장애인, 국가유공자, 전기자동차 등도 포함되며 추가 감면 혜택을 받게 된다. 단, 월 정기주차에 대한 적용은 제외된다.

 앞으로 제주도는 지역경제 활력 회복 정도에 따라 요금 감면기간 연장과 요금 감면을 추가로 검토할 방침이다. ※ 관련 문의: 교통항공국 오임수 교통정책과장 064) 710-2410.

 또한 도는 제주시에서 4월 1일 도입 예정인 ‘버스전용차로 위반 차량에 대한 1차 위반 시 과태료부과 계획’을 유보하고, 현행과 같이 계도(1차)와 경고(2차) 후 과태료를 부과(3차)한다고 밝혔다.

 유보 기간은 감염증 재난대응단계가 ‘주의’로 하향 조정될 때까지이며, 이후 도는 과태료 부과시기를 재결정할 방침이다.

 앞으로 제주도는 도민과 관광객들의 혼선이 없도록 과태료부과 시기 조정 관련 홍보와 계도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 관련 문의: 교통항공국 한제택 대중교통과장 064) 710-432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