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대응 학교체육관 건립’ 도 예산 44억원 지원
상태바
‘미세먼지 대응 학교체육관 건립’ 도 예산 44억원 지원
  • 승인 2020.02.13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까지 모든 학교에 체육관 건립 지원 목표
▲ 구엄초등학교 체육관 전경.
▲ 구엄초등학교 체육관 전경.

 제주특별자치도는 생활체육시설(SOC) 중기 발전계획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학교체육관 건립 지원 사업에 2024년까지 총 363억원을 지원하는 계획을 수립하고 올해에는 44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주도는 최근 심각해진 미세먼지 등 기상악화로 야외 활동이 어려운 때를 대비하고 학생과 지역 주민들에게 더 많은 생활체육 활동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학교체육관 건립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07년부터 지난해까지 61개교에 총 472억원을 지원했고, 올해는 11개교((사계초, 서광초, 신례초, 풍천초, 세화초, 성읍초, 시흥초, 대정서초, 태흥초, 금악초, 애월중)에 29억원을 2021년부터는 미 지원된 24개교에 대해서도 연차적으로 지원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한림초등학교는 지난 2018년부터 문체부 공모사업으로 개방형 다목적체육관(수영장형)이 신축 중으로 올해까지 총 45억원 중 30억원을 지원했고, 금년에는 국비(10억)와 도비(5억)를 합쳐 15억원을 지원해 마무리 할 계획이다.

 이로써 도내 초․중․고 180개교(191개교 중 공동사용 11교 제외) 중 현재 체육관이 없는 24개교 학교에 대해서도 2024년까지 건립지원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이로써 도에서 지원되는 사업이 마무리 되면 전국 17개 광역시도 중에는 최초로 제주특별자치도가 초․중․고 모든 학교에 체육관이 건립된다.

 현재 공동사용 학교는 우도초․중, 신창초․중, 저청초․중, .신산초․중, 무릉초․중, 한라초․중, 오현중․고, 한국뷰티고(고산중), 남주중․고, 제주여중․고, 과학고(탐라교육원 체육관) 등 11개교이다.

 한편, 제주도에서는 원활한 학교체육관 건립 지원을 위해 교육청과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 중에 있으며 체육관 건립 대상학교 선정과 보조금 지원, 지역주민 이용 활성화 및 개선 방안 등을 적극 협의해 가고 있다.

 현경옥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은 “학생들과 지역주민들이 미세먼지나 궂은 날씨에 관계없이 학교체육관을 이용할 수 있는 생활 밀착형 체육관으로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