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후보, “초등학생 ‘안심 등하교 택시’ 도입”
상태바
부상일 후보, “초등학생 ‘안심 등하교 택시’ 도입”
  • 승인 2020.03.30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상일 후보.
▲ 부상일 후보.

 4·15 총선 제주시 을 선거구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는 3월 28일, “제주 초등학생 안심 등하교 택시 도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부 후보는 이날 낸 보도자료를 통해 ‘교육안심 공약 일환으로 제시한 ’제주 초등학생 안심 등하교 택시에 대해 “학부모들의 등하교 부담을 줄여줌과 동시에 현실적으로 초등학생들의 등하교 안전을 확보하는 것”이라며 “초등학생들에게 법정 등교일 수만큼 사용할 수 있는 교통카드 형태의 바우처 제공과 함께 예약에 의한 등하교 택시 매칭 앱을 개발해 소외되거나 이용에 어려움 없이 모든 초등학생들이 안정적으로 이용가능하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부상일 후보는 “이 공약은 학생들의 안전과 안정적 학습권 보장, 학부모들이 자녀를 안심하고 학교에 보낼 수 있어서 보육 부담을 덜어줄 것”이라면서 “특히 어려움에 직면한 택시업계에 제주시 을 지역 기준으로 연간 약 40억원 정도의 수입을 보장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제주시 전체적으로 확대될 경우 연간 약 95억원 정도의 지역사회 경제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며, 관광산업 전체의 침체와 맞물려 렌터카 이용 확대와 대중교통 체제 개편 등으로 큰 어려움에 처한 택시업계의 안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