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6-18 17:08 (화)
대형 크루즈선‘스펙트럼 오브 더 씨’제주 첫 입항
상태바
대형 크루즈선‘스펙트럼 오브 더 씨’제주 첫 입항
  • 승인 2024.05.10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10일, 6,635명 태우고 강정항 입항…김애숙 정무부지사 입항 환영행사 참석

 제주특별자치도는 5월 10일 오후, 서귀포 강정 제주민군복합형관광미항에서 상해발 대형 크루즈선 ‘스펙트럼 오브 더 씨(SPECTUM OF THE SEAS)호’의 제주 첫 입항 환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스펙트럼 오브 더 씨호는 로얄캐리비안 선사에서 2019년도에 건조한 16만톤급 대형 크루즈선으로 9일 승객 5,011명과 승무원 1,624명 등 총 6,635명을 태우고 상해에서 출발해 이날 오후 1시 강정항에 입항했다.

 이날 환영식 행사에는 김애숙 제주도 정무부지사를 비롯해 조상우 강정마을회장 및 크루즈 산업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해 우 휘민(Wu Huimin) 선장 및 지난 리우(Zinan Liu) 로얄캐리비안(Royal Caribbean) 아시아회장을 비롯한 선사 관계자들과 기념선물을 교환하며 제주 첫 입항을 환영했다.

 이어 김애숙 부지사와 관계자 등은 선사 관계자와 함께 크루즈에 승선해 크루즈 선내를 둘러봤다.

 김애숙 정무부지사는 “올해 활발하게 제주에 기항하고 있는 크루즈 산업이 제2의 전성기를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지역주민과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크루즈 정책을 펼치면서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펙트럼 오브 더 씨호는 올해와 내년까지 총 30회에 걸쳐 승객 약 15만명을 태우고 강정항에 입항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