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6-18 17:08 (화)
안부확인이 필요한 이웃 위한 다양한 살핌사업 ‘눈길’
상태바
안부확인이 필요한 이웃 위한 다양한 살핌사업 ‘눈길’
  • 승인 2024.06.03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함께 좋은 이웃이 만드는 따뜻한 세상

 최근 사회적 고립가구가 증가하면서 이에 대한 관심과 돌봄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산남을 넘어 제주 감귤의 본고장, 남원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김기창, 정창용)가 추진하는 다양한 이웃 안부확인사업이 화제다.

 ‘좋은사람들, 이웃살핌사업’은 다양한 요인으로 안부확인이 필요한 대상자에게 상황에 맞는 ‘주기적 살핌’을 제공해 사회적 지지체계를 형성하고 갑작스런 위기를 사전에 예방함과 동시에 나아가서는 사회문제인 고독사를 예방하기 위한 사업으로 홀로사는 어르신, 거동불편 독거 장애인은 물론 고립위험군 중·장년층 1인가구 등 총 440가구를 지원하고 있다.

 총 사업비 7,100만원으로 남원읍 지역주민들이 기부한 후원금으로 조성된 복지재원을 활용해 추진되는 이 사업은 ▲관계가 단절되어 지지체계가 없는 1인 노인가구나 장애인가구에게 안부확인과 함께 밑반찬·생필품을 전달하는 ‘해피공감투게더’(100 가구/월 2회) ▲거동이 불편해 일상생활이 힘든 1인 가구를 위한 ‘뽀송뽀송 세탁지원’(30 가구/연 2회) ▲질병 등의 위기로 매일 안부확인이 필요한 ‘올레안부전화’ (10 가구/매일) ▲독거취약가구를 대상으로 명절 또는 동절기 대비 심리적 소외감 해소를 위한 살핌·물품을 제공하는 ‘행복나눔 사랑꾸러미’ (300 가구) 등이 있다.

 특히, 남원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직접 발로 뛰어 대상가구를 방문해 직접적인 소통·교감를 함으로써 효과적인 살핌과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은 주목할 만하다.

 이밖에도 어려움에 놓일 가능성이 큰 생계·의료수급자를 대상으로 방역사업(240 가구/연 2회)을 실시하며 생활실태·거주상황을 파악하는 등 위기상황 예방활동에도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김기창 공동위원장은 “이웃의 안부를 확인하고 필요한 지원을 제공하는 것은 단순한 봉사를 넘어 지역사회 안전망을 강화하는 중요한 일이다. 앞으로도 고립 위험 등을 예방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가 지역사회 복지수준을 높이는데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원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017년부터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의 협약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후원금으로 마련한 복지재원으로 남원읍만의 복지특화사업인 ‘토닥토닥 남원읍 행복만들기 사업’을 꾸준히 펼침으로써 주민주도의 지역복지 실현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2024년 ‘토닥토닥 남원읍 행복만들기 사업’은 13개 사업·2억원이 투입되며, ☞ 꿈모아 학습비 지원, 취약계층 사회초년생 운전면허 취득지원, 인재양성 꿈 장학금, 공감투게더, 뽀송뽀송 세탁지원, 올레안부전화, 소규모 주택수리, 방역 등 거주환경개선, 해피클래스 상담지원, 긴급위기 지원, 제주가치통합돌봄 보완사업, 행복나눔사랑꾼 등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