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7-20 15:03 (토)
〔신간〕북랩, 현직 의사가 의학도의 도전 정신과 스승에 대한 애증의 접전 그린 소설책 ‘의과대학의 고래와 나비’ 출간
상태바
〔신간〕북랩, 현직 의사가 의학도의 도전 정신과 스승에 대한 애증의 접전 그린 소설책 ‘의과대학의 고래와 나비’ 출간
  • 승인 2024.07.10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과대학의 고래와 나비, 김명주 지음, 402쪽, 1만5000원
의과대학의 고래와 나비, 김명주 지음, 402쪽, 1만5000원

 포기를 모르는 의과대학 학생이 불굴의 의지를 통해 결국 성공을 달성하는 소설책이 출간됐다. 북랩은 도전 정신의 교과서가 될 의학 소설 ‘의과대학의 고래와 나비’를 펴냈다.

 이 책은 주인공 박동하가 2년간 문리대학교에서 의예과를 수료하고 C대학교 의과대학 본과에 입학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의예과와 달리 철칙이 엄격하고 까다로운 의과대학에 미처 적응하지 못한 박동하는 황유진 교수, 통칭 황 교수의 눈 밖으로 나게 되고, 재학 도중 유급과 퇴학이라는 반복적인 고난을 겪게 된다. 그러나 황 교수는 문리대학교를 포함해 의학계의 기라성 같은 존재였기에 박동하는 자신의 스승에 대한 증오와 학구열에 대한 열의를 불태워 복수를 결심하게 된다.

 앞으로 나아가도 의도와는 다르게 졸업이라는 목표와 멀어져 가기만 했고, 오로지 자신에게 온 생을 헌신하시던 어머니를 여읜 박동하는 절망감에 휩싸여 죽음의 문턱을 넘나들기도 한다. 그러나 그런 그를 살린 건 다름 아닌 사랑, 박동하가 짝사랑하는 여자 오수아다.

 박동하에게는 굴복하지 않는 도전 정신과 의지를 앞세워 주는 원동력이 있었기에 의학도가 가야 할 길을 잃지 않는 기개를 보여 주고 있으며, 황 교수와의 치열한 접전을 통해 이 기나긴 싸움에서 승전보를 울리는 최후의 승자가 누구인지 가려내고자 한다. 그 속에는 반전도 숨어 있기에 후반부로 갈수록 다소 스펙타클한 전개로 이어진다.

 저자 김명주는 충남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가정의학과 전문의이다.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외래 교수를 역임한 바 있으며, ‘서울신문’ 신춘문예, ‘충청일보’ 신춘문예, ‘청년의사’ 신문사 등을 통해 다양한 작품 활동을 펼쳐 왔다. 저서로는 장편 소설 ‘메디칼 스토리’, ‘청년의사의 눈물’ 등이 있다.

 북랩 소개

 2004년에 설립된 북랩은 지금까지 3000종이 넘는 도서를 출간하며 21세기 지식정보화시대에 맞춰 새로운 출판 패러다임을 추구하고 있다. 출판 포털과 주문형 출판장비(POD)를 보유하고 있으며 사회적으로 유익한 콘텐츠를 가진 사람이라면 누구나 책을 출간할 수 있고 원하는 독자층에 도달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퍼블리싱 서포터스(Publishing Supporters) 기업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