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트병 재활용만 잘해도 자원이 됩니다
상태바
페트병 재활용만 잘해도 자원이 됩니다
  • 승인 2020.06.25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개선도연합회 페트병 분리배출 제대로 하기 캠페인 전개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원장 정대천)과 생활개선 제주도연합회(회장 강옥자)는 최근 페트병을 활용한 섬유는 물론 가방 등이 출시되어 자원으로 활용되고 있음에 따라, 패트병 분리 배출 제대로 하기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인해 대규모 집합교육이 제한됨에 따라 6월 22일부터 7월 20일까지 총 9회에 걸쳐 읍면지동지부별로 마을회장들을 대상으로 우선 교육을 추진하고 마을회장들이 회원들에게 알려주는 형식인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첫 교육은 6월 22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농어업인회관에서 추진했으며 제주시청 부기철 환경관리과장의 제주 전체적인 생활폐기물의 배출 실태 교육과 강옥자 회장의 분리 배출 방법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또한 마을회장들은 페트병 분리 배출 방법을 직접 실습하고, 페트병으로 만든 가방을 직접 손으로 만져보는 시간도 가졌다.

 페트병 분리수거를 잘 하면 재생섬유로 활용해 니트류, 가방류 등 다양한 패션제품을 만들 수 있으며, 페트병을 배출할 때는 라벨을 제거하고 이물질이 들어가지 않도록 배출해 하고 뚜껑 등은 따로 배출해야 된다.

 강옥자 회장은 “생활개선회는 여성농업인 단체로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단체가 될 수 있도록 매년 새로운 일을 발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생활개선 제주도연합회는 지난해 아프리카 소녀들이 여성용품이 없어 생리기간에 학교를 가지 못한다는 소식을 듣고 회원 전원이 1인 1여성용품 2,300개를 만들어 전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