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코로나19 극복 위한 긴급생계비 및 공부방 만들기 지원 전달식
상태바
도교육청, 코로나19 극복 위한 긴급생계비 및 공부방 만들기 지원 전달식
  • 승인 2020.06.26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과 제주은행(은행장 서현주),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회장 오홍식)는 도교육청에서 6월 25일 오후 4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 생계비 지원 및 공부방 만들기 지원 전달식을 가졌다.

 제주은행은 코로나19로 학업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학생 225명에게 긴급생계비 4,5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를 통해 지원한다.

 이 지원금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보탬이 되고자 제주은행 임직원들이 십시일반 기부해 모아진 성금이다. 제주은행 서현주 은행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드는데 일조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전했다.

 또한, 대한적십자사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도내 저소득층 가정의 학생 공부방 만들기 지원사업(Hope Up)으로 5,000만원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현재 3년째 지원되고 있는 것으로 지난해에는 16명의 학생들의 공부방 환경 개선이 이루어졌으며, 가정형편상 학습 환경이 제대로 갖춰지지 않은 학생들을 발굴해 학습환경을 조성하고 더 나아가서는 학원비도 지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지원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해소하고 공부방 환경 개선을 통해 학생들이 꿈을 찾아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