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3-04 16:33 (월)
F&T, 한 손으로 눌러 먹는 즉석식품 신제품 ‘눌러밥’ 출시
상태바
F&T, 한 손으로 눌러 먹는 즉석식품 신제품 ‘눌러밥’ 출시
  • 승인 2023.03.1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T의 한 손으로 눌러 먹는 즉석식품 신제품 ‘눌러밥’ 샘플
F&T의 한 손으로 눌러 먹는 즉석식품 신제품 ‘눌러밥’ 샘플

 옥윤선아이디어그룹은 가족회사인 전북 정읍 소재 식품전문기업 F&T(FOOD&TIME)가 코로나19 여파와 1인 가구 및 맞벌이 부부 증가에 힘입어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즉석식품 시장을 겨냥해 한 손으로 밀어서 먹는 타입의 간편 식품 ‘눌러밥’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즉석식품은 이름 그대로 즉석에서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조리된 식품이다. 일반인들은 편의점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으며, 관련시장이 급부상하면서 마트나 즉석식품을 전문적으로 판매하는 별도의 매장에서도 구입이 가능하다.

 다만 김밥, 도시락, 샌드위치, 햄버거, 샐러드, 간편 과일 등 대다수 즉석식품은 포장이 비닐로 돼 있어 포장을 벗겨 섭취하는 과정에서 양손을 사용해야 한다. 이는 중요한 업무를 하고 있거나 차량을 운전하고 있는 도중에 즉석식품을 섭취하고자 할 때 큰 관심을 필요로 해 집중력을 흩뜨리고 불편함을 준다.

 F&T의 신제품 눌러밥은 이 같은 기존 간편식의 포장을 대폭 개선한 제품이다. 한 손으로 튜브를 짜듯 제품 아래를 누르면 삼각김밥 이상의 우수한 맛을 가진 조미밥을 손쉽게 섭취할 수 있다.

 F&T는 삼각김밥 중 가장 인기 메뉴인 ‘참치마요’와 ‘전주비빔’을 눌러밥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소비자 가격은 기존 즉석식품과 유사한 2000원 내외로 알려졌다.

 또한 올 하반기 중 두부, 버터 등을 응용한 상품도 추가 개발해 선보일 예정이다.

 F&T의 최서율 공동대표는 “눌러서 밀어 먹는 즉석식품을 주력 아이템으로 세계 최고의 섭취 편의성을 가진 즉석식품을 개발하고 사업화해 기능식품 전문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한편 F&T는 눌러밥과 관련해 특허 3건, 디자인 40여건, 상표 4건 등의 지식재산권(IP)을 보유하고 있다.

 옥윤선아이디어그룹 소개

 옥윤선아이디어그룹은 아이디어 개발·소싱과 사업화를 전개하는 회사다. 모든 아이디어는 IP(지식 재산권)로 구축되고 있으며, IP로 구축된 아이디어는 필요한 기업·개인에게 판매 및 임대도 하고 있다. 나아가 고객이 요청하는 분야의 기술과 디자인에 대해 기술·경영·개발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주요 사업분야는 △특허 소싱·개발 △트라우드 펀딩 △K-OTC 기업 등록(비상장 기업의 주식 거래) △M&A 등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