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3-04 16:33 (월)
서귀포시, ‘2023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서귀포시, ‘2023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우수기관 선정
  • 승인 2024.02.0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장관 단체 표창 수상

 서귀포시는 지난 2월 6일, 행정안전부 주관 '2023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에서 중앙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행정안전부장관으로부터 우수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행정안전부 주관 각종 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범국가적으로 실시되는 재난대응 역량 강화 훈련'으로 지난해 중앙부처·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 등 335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서귀포시에서는 지난해 9월 감귤박물관에서 지진 및 화재 등 복합재난 상황을 가정해 서귀포시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훈련을 진행했으며, 실무반으로 15개 부서 및 서귀포소방서, 서귀포경찰서, 자치경찰단, 한국전력공사 등 8개 유관기관과 자율방재단, 민간 전기안전관리업체 등 총 12개 기관, 200여명이 참여하는 민·관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실제 재난상황 시 도로정비에 활용되는 다목적 차량, 구조·구급 및 순찰자, 재난구호 급식·심리지원 버스 등 장비 30여대를 투입하는 등 현장감 있는 훈련을 전개했다.

 이날 훈련은 소방 위주의 형식적인 훈련에서 벗어나 지진 및 화재 등 복합재난을 가정해 본청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시장)와 재난 현장에 설치된 통합지원본부(본부장 부시장)간 유기적 대응체계 구축 및 재난안전통신망(PS-LTE) 활용, 유관기관간 유기적인 재난 협조체계 운영, 현장지휘권 인수 후 현장 수습 복구 등에 대해 높은 평가를 받아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서귀포시 양창훈 안전총괄과장은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주기적인 훈련을 통해 유관기관과 협력체계를 한층 강화해 재난피해 최소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