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4-03-04 16:33 (월)
제주시, ‘재활용가능자원 회수보상제’ 시민 참여의식 Up!
상태바
제주시, ‘재활용가능자원 회수보상제’ 시민 참여의식 Up!
  • 승인 2024.02.08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활용품 분리배출에 대한 시민 참여도 꾸준히 증가

 제주시 재활용도움센터에서 추진 중인 '재활용가능자원 회수보상제'가 시민들의 분리배출 참여도 향상에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재활용가능자원 회수보상제는 캔, 투명 페트병(음료병, 생수병 등), 폐건전지, 종이팩(우유팩, 종이컵, 멸균팩)을 합계 또는 단일품목으로 1kg 이상 배출 시 kg당 종량제 봉투(10리터) 1매(매주 일요일, 환경기념일 등 재활용 데이 배출 시 kg당 2매·최대6매 보상), 1인 1일 최대 5매까지 보상해주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재활용품 분리 배출을 장려하기 위해 지난 2021년도부터 추진하고 있는 사업으로 2023년에는 종량제봉투(10리터) 97만655매를 27만8,117명에게 보상 지급했으며, 이는 전년 대비 3만1,919매(3.4%)·8,789명(3.26%)이 증가한 수치이다.

 매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는 회수보상제를 지속하기 위해 2024년도 예산 1억원을 확보했으며, 올해도 시민들의 분리배출 참여도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

 한편, 시간과 요일의 제약 없이 생활폐기물을 편리하게 배출할 수 있는 재활용도움센터는 현재 85개소 운영 중으로, 올해에도 41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공한지 등에 재활용도움센터 총 15개소(신규 14개소와 주차장 복층화 시설 내 1개소)를 신설 추진 중이다.

 부기철 제주시 생활환경과장은 “시민들의 재활용가능자원 분리배출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재활용도움센터를 활용한 신규사업 발굴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